다이렉트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보험뉴스

제목:GA업계, GA채널 수수료 일원화를 검토중이다

내용:
금융당국이 올해 말부터 독립법인대리점 소속의 보험설계사의 판매 수수료를 일정 수준으로
규제할 것이라는 소식에 GA업계가 긴장하고 있습니다.

지난 16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금융위원회는 설계사 수수료 및 인센티브 관리 강화 등의 내용을
보험업법 감독규정 개정으로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발표하였습니다. 보험사 전속 설계사와 GA소속 설계사의
수수료 차이가 크며, GA업계에서도 회사마다 수수료 체게가 다른 것이 설계사의 잦은 이직을 불러서
게약관리 부실과 불오나전판매 등 소비자 피해로 이어진다고 판단하여 소비자 보호 차원에서 개선 하겠다고 말하였습니다.

당장 대상이 되고 있는 것은 시책비입니다. 과거 보험사가 설계사에게 제시한 인센티브는 월납 보험료의 200%선이였습니다.
그러다가 2년전 M사에서 자사형 GA를 설립하면서 시책비가 400 ~ 600%선까지 올랐었는데요.

다른 손보사들도 GA 신계약 유치를 위해서 시책비를 올리지 않을 수가 없었습니다. 그 결과 보험사간 GA 신계약 유치를
위한 사책비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해외여행 등 현물 인센티브를 내거는 등 사업비 지출이 증가되었습니다.